HIAX 9

Hongik Art Exhibition is the only exhibition arranged by Hongik University College of Fine Arts. Despite of its special value, it has lack of awareness because the name of the exhibition had been changed a lot and also there is Hongdae Street Art Exhibition during the same period of time.
            I worked for the exhibition planning team as an Art-director. At first, I created HIAX, the initial name of the exhibition to make people recognize it easily. And then, I designed the logo with its identity system using the elements of Endless Smile which is a symbol sculpture of the university. Endless Smile is composed of two same sized perpendicular lines. I made various forms and patterns with these two elements and also used them for the design of tote bags, tumblers, buttons, etc. Also, I compared the exhibition staffs to the frame, the artists to the canvas, and the supporters to the background. Some of the applications for these three groups were designed by this metaphor.
 
홍익미술전은 홍익대학교 미술대학의 11개 학과가 참여하는 유일한 연합전시이다. 이러한 특수성에도 불구하고 홍익미술전은 그동안 전시 이름이 자주 바뀌고 비슷한 시기에 홍대앞거리미술전이 열려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못했다. 나는 이러한 문제점을 극복하려 홍익미술전을 영문으로 이니셜 이름인 HIAX라고 표기하도록 정하고 이를 기반으로 로고와 아이덴티티 시스템을 디자인했다. 로고와 아이덴티티 시스템은 홍익대학교의 상징 조형물인 ⟨영원한 미소⟩ 속 두 개의 동일한 수직선을 다양한 형태와 패턴으로 활용하는 방향으로 진행했으며 추가적으로 전시 스탭을 붉은색 프레임, 작가를 하얀색 캔버스, 서포터즈를 붉은색 백그라운드에 각각 비유하여 이 세 그룹을 상징하는 어플리케이션 또한 제작했다.
 
 
 
hiax_seungtaekim_1
 
 
hiax_seungtaekim_2
 
 
hiax_seungtaekim_3
 
 
hiax_seungtaekim_4
 
 
hiax_seungtaekim_5
 
 
hiax_seungtaekim_6
 
 
hiax_seungtaekim_7
 
 
hiax_seungtaekim_8
 
 
hiax_seungtaekim_9
 
 
hiax_seungtaekim_10
 
 
hiax_seungtaekim_11